본문바로가기

PR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원장 서강수)은 명지대학교(총장 유병진)와 데이터베이스(DB)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은 명지대학교에 16억원 상당의 DB 솔루션과 교육콘텐츠를 기증했다.

이번 협력은 미래창조과학부의 DB전문인력양성 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되고 있는 ‘대학지원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대학지원프로램은 대학에 실무중심의 커리큘럼, 교재, 온라인교육, 실습용 DB솔루션 등을 지원함으로써 실무형 DB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명지대학교는 웨어밸리(대표 손삼수)로부터 DB모니터링 툴을, 위세아이텍(대표 김종현)로부터 데이터품질 툴을, 티베로(대표 장인수)로부터 DBMS 툴을, 신시웨이(대표 최연준)로부터 DB보안 툴 등을 지원받아 실무형 DB전문인력을 양성에 적극적으로 나설 방침이다.

강도현 미래창조과학부 과장은 “이번 협약을 통하여 명지대학교에서 앞으로 더욱 내실 있는 창조형 DB인재들이 많이 양성되길 기대하며, 이를 위해 정부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유병진 명지대학교 총장은 “미래 사회에 대학의 역할은 너무나도 중요하며, 창의력과 기술력을 갖춘 유능한 DB인재를 양성하는데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오현식 기자(hyun@datanet.co.kr)

Online Inquiry 온라인 문의를 통해
간편하게 문의해보세요.

입력해주신 정보는 저장되거나 공개되지 않으며
담당자 이메일로 발송됩니다.

(필수)
(필수)
(필수)
본문확인하기